올해로 서른여섯.
철운이 마흔하나..
그렇게 됐구나...